Ch5.Net

메인메뉴

로닌 작성일 2019-01-06


그러고 보니 내가 요즘 들어 1980-90년대 영화 중에서 못 본 것들을 찾아 보고 있구만.
휴대폰이 안 보여서 좋고,
또 옛 건물과 풍광들을 보고 있자니 영화와는 무관한 심리적 안정 효과가 있는듯.

'로닌'이란 제목은 일본의 낭인을 말하고
그 중에서도 소위 '주신구라'라는 가부키로 유명한 일본식 복수극을에서 따왔다고
친절하게 영화 대사로 설명을 해 주지만,
영화와 무슨 관련이 있다이 요따위로 작명을 했는지 잘 모르겠다.
또 이야기가 복잡하게 꼬여 있어 한 번 보고 이해하기가 어렵다.
그렇다고 재시청해야 할 정도로 재밌진 않다.
자동차 추격씬에 나름 심혈을 기울인 듯하지만
엄청난 스피드와 CG에 익숙한 요즘 시청자 눈엔
범퍼카 놀이 정도로 밖에 안 보이지 않을까.

사실 이걸 봐야겠다 로버트 드니로, 장 르노, 나타샤 맥켈혼이 출연했기 때문.
그리고 뜻밖에 피겨 스케이트의 카타리나 비트가 까메오로 나오시더만.
원제 Ronin
감독 존 프랑켄하이머(John Frankenheimer)
개봉연도 1998
목록보기
허준
이병훈

1999년부터 2000년 사이에 MBC에서 방영됐던 드라마 '허준' 전체가 유튜브에 올라와 있길래 옛날 생각 나 한 두 편 재미삼아 보다 한순간 확 빠져...


2019-02-18
내 어깨 위 고양이 밥
로저 스포티스우드(Roger Spottiswoode)

흔하고, 무난한 영화다.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라더니 고양이는 대역이 아니라 실제 '밥'이라고 하고, 저자 싸인회를 하는 마지막 씬에서 "왠...


2019-02-16
영원과 하루
테오 앙겔로풀로스 (Theo Angelopoulos)

가끔 스스로 미친적 재미 없는 예술 영화를 보고 싶은 충동이 일 때가 있다. 그래서 봤다. 감독이 (분위기가 너무 어둡고 칙칙해서 보다 말았던)...


2019-02-14
도쿄의 밤하늘은 항상 가장 짙은 블루
이시이 유야(石井 裕也)

이야기가 제목 보고 딱 예상한대로 흘러간다. 중반부까진 약간 우울한 듯 침체된 일상, 후반부엔 '희망'을 양념처럼 첨가하며 해피 엔딩. 이렇...


2019-02-08
아름다운 별
요시다 다이하치(吉田 大八)

엄마는 지구인, 아빠는 화성인, 딸은 금성인, 아들은 수성인이라 우기는 미친 가족 얘기다. 설정만 보면 SF 같은데 SF가 아니고, 어거지로 우기...


2019-02-04
스타트렉 TNG 1-12 The Big Goodbye

스타트렉에서 순간 이동 다음으로 신기한 장치인 홀로덱에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다. 캡틴 피카드가 딕슨 힐(Dixon Hill)이라는 탐정으로 변장하고 ...


2019-02-01
김씨표류기
이해준

이 영화를 "한국에선 망했는데 외국에서 호평받은 작품"이라고 주장하는 유튜브를 보고 호기심이 생겨 수소문해 보니, 저 말이 이해가 갔다. (전...


2019-01-23
앤트맨과 와스프
페이턴 리드 (Peyton Reed)

영화 자체는 흔해 빠진 마블 스토리다. 오락물로서 나쁘지 않고, 재밌다. 개인적으론 조금 과장하여 다 보고 난 후 미셸 파이퍼만 기억이 난다. ...


2019-01-21
그대여 분노의 강을 건너라
사토 준야 (佐藤 純彌)

그러고 보니 내가 시청한 다카쿠라 켄 출연 영화는 '블랙 레인'과 그리고 노년기에 찍은 '철도원' 뿐이었네. 젊은 시절 외모는 유덕화와 흡사했...


2019-01-18
블랙 레인
리들리 스콧(Ridley Scott)

앞에서 언급한 영화 '폴링 다운'에 이어 또 하나의 마이클 더글라스 주연 대표작으로 '블랙 레인'을 꼽지 않을 수 없겠다. 사실 내가 이 영화를 ...


2019-01-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