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귀족탐정 작성일 2018-09-11


추리 소설은 안 읽지만 추리 영화나 드라마는
아무리 후져도 기본은 할 거라 생각하고 일단 보긴 본다.
이 드라마 역시 추리물이 아니었으면 1회 시청후 중단했을 듯.
조금 많이 거지 같았다.
특히 "추리 같은 (시시한) 일은 귀족이 할 일이 아니"라는 둥,
"추리 따위는 하인을 시키면 된다"는 발언이 매회 나와 매우 거슬렸다.
일본 중세 시대의 쇼군-사무라이 관계를 현대로 끌어들인 설정인 듯 보이긴 하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떻게 이 따위 발언을 당연하게 쓸 수 있는지 황당하다.
일본이란 나라가 여전히 얼마나 지독한 계급 사회인지를 짐작케 한다.
원제 貴族探偵
감독 -
개봉연도 2017
목록보기
고지라 괴수행성
세시타 히로유키 (瀬下寛之), 시즈노 코분 (靜野孔文)

요즘엔 다들 "고질라"라고 발음 하지만 난 어렸을 때 입에 익은 '고지라'가 더 좋다. 잊을만 하면 영화가 나오고, 이런 식으로 만화 영화까지 나...


2018-11-07
최후의 Z
크레이그 조벨 (Craig Zobel)

등장 인물이 단 3명 나오는 저예산 영화일 뻔 했으나 배우 명단이 마고 로비, 크리스 파인, 치웨텔 에지오포이다 보니 출연료가 그리 만만친 않...


2018-11-05
후크
스티븐 스필버그 (Steven Spielberg)

2014년에 로빈 윌리엄스씨가 우울증을 견디지 못하고 자살했다는 뉴스를 읽고 안타깝기에 앞서 좀 황당한 기분이 들었다. 이 분 출연작 대부분이...


2018-11-03
오리엔트 특급 살인
케네스 브래너(Kenneth Branagh)

내 어린 시절 성적 판타지였던 미셸 파이퍼와 페넬로페 크루즈가 함게 나오는 영화를 안 볼 순 없지. 세르게이 폴루닌이 등장하는 다큐멘터리...


2018-11-01
북북서로 진로를 돌려라
알프레드 히치콕 (Alfred Hitchcock)

'마니'에 이어 '북북서로 진로를 돌려라' 시청. 역시 명불허전이군. 왜 007 시리즈와 비교하는 사람이 많은지, 동시에 007을 능가하는 영화라고...


2018-10-24
스타트렉 TNG 시즌 1-3 Naked Now

스타트렉 TOS의 'Naked Time' 편을 오마주하였다. 폭발이 임박한 항성 근처를 얼쩡거리며 연구하던 실코프스키란 우주선의 구조 신호를 받고 갔더...


2018-10-23
마니
앨프리드 히치콕 (Alfred Hitchcock)

문득 내가 알프레드 히치콕 영화를 거의 본 적 없다는 사실을 새삼 깨달았다. '현기증', '싸이코', '새'조차도 안 봤다. 이제부터라도 이것 저것...


2018-10-21
덩케르크
크리스토퍼 놀란 (Christopher Nolan)

인터넷에 올라온 감상평을 보면 이 영화만큼은 아이맥스에서 봐야 진가를 알 수 있다고 하던데, 그렇다면 개인적으로 특별한 감흥을 느끼지 못했...


2018-10-19
스타트렉 TNG 시즌1 에피소드1
-

제작년 무렵부터 틈틈이 '스타트렉 TNG(The Next Generation)'를 시청하기 시작하여 현재 시즌 5까지 봤다. 처음엔 '스타워즈'나 '배틀스타 ...


2018-10-07
세번째 살인
고레에다 히로카즈 (是枝 裕和)

별다른 사전 정보 없이 첫 장면에서 야쿠쇼 코지씨가 등장하길래 '기본은 하겠구나' 생각하며 시청. 보다 보니 점점 더 재밌어졌다. 뒤늦게 '감...


2018-10-0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