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Celia Cruz, Oye Como Va 작성일 2018-06-27


중학교 다니던 무렵 또래 친구들이 마이클 잭슨, 스콜피온즈, 듀란 듀란... 등등을 좋아할 때
나는 좀 특이하게 까를로스 산타나를 좋아했다.
하지만 용돈이 풍족하진 못했기 때문에 덕질을 하진 못했고
베스트 카세트 테잎을 사서 반복 청취하는 정도에 머물긴 했다.
수십 년이 흐르고 나니 'Black Magic Woman', 'Oye Como Va' 같은 음악에서 향수를 느낀다.
하지만 아무래도 산타나는 너무 많이 들어 식상해진 만큼
셀리아 크루즈 버전으로...
목록보기
Brasiliana

클라리넷 들고 윈드 오케스트라 연주 행사에 참여하고 나면 그 동안 연습했던 선율 중 하나가 머리 속을 맴도는 후유증에 시달린다. 대략 1주일 ...


2018-10-18
하춘화, 고봉산 잘했군 잘했어

그저께 토요일 오전에 자전거를 타고 마실 다녔다. 한 노인이 느릿 느릿 자전거를 타고 가며 흘러간 노래를 크게 틀어놨다. 추월하는 동안 하춘...


2018-10-15
Bill Evans Live in Buenos Aires (1973 Full Album)

재즈를 향한 집착과 강박이 사라지니 이 장르를 즐기는 방식도 변했다. 자주 안 듣는 대신 모처럼 생각날 때 들으며 취한다. 시간이 더 흐...


2018-10-11
Destiny Quartet El Choclo

구글링을 해 보니 앙헬 비욜도가 작곡한 '엘 초클로(El Choclo)'의 초연은 1903년, '엘 아메리카노(El Americano)'란 식당에서였다고 한다. 식당...


2018-10-03
Astor Piazzolla Llueve sobre Santiago

모 인터넷 땅고 동호회 자유 게시판을 보다 보니 누군가 비 오는 날 차를 몰고 도로를 달리는 블랙 박스 동영상을 올렸는데 배경 음악으로 피아...


2018-09-01
- 자전거

어릴 적 내가 학교에서 불렀던 동요 '자전거' 가사는 따르릉 따르릉 비켜나세요 자전거가 나갑니다 따르르르릉 저기가는 저 사람 꼬...


2018-08-31
Pink Martini Amado Mio

20대 때 핑크 마티니를 접했다면 재수 없는 여피(yuppie) 새끼들이 바에서 여자 꼬셔서 섹스하고 싶을 때 써먹는 음악이라며 욕했을 것 같다. ...


2018-08-30
Francisco Canaro Invierno

'피아졸라의 사계'에 포함된 '항구의 겨울'은 누에보 땅고답게 가만히 앉아서 감상하기엔 좋지만 댄스 음악으로선 부적합하다. 그래서 춤 판에 ...


2018-08-28
Mari Samuelsen, Trondheim Soloists Invierno Porteño

장마처럼 고온 다습하고 비오는 날 근력 운동을 하면 평소보다 힘들 때가 많다. 오늘은 비는 내리지만 기온이 적절해 힘들지 않았다. 이 또한 계...


2018-08-27
Omara Portuondo Dos Gardenias

부에나비스타 소셜 클럽이 1997년에 개봉됐으니 어언 21년 세월이 흘렀고, 출연자 대다수가 그 때 이미 노인이라 현재까지 생존해 계신 분이 거의...


2018-08-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