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텅빈 한강 둔치 작성일 2018-01-25




춥긴 추운 듯...
작년 12월에 때이른 추위가 왔을 때에도 걷거나 뛰는 사람이 두어 명은 있었는데
오늘 새벽엔 달리기를 하는 동안 한 명도 마주치지 않았다.
마치 덜 완성된 가상 현실 속에 들어온 듯했다.
물 위에 옹기종기 모여 있는 물새떼 소리만 들렸다.
목록보기

열한번째 책 '늙기 싫다'

2019-11-11

연극 이도메네우스

2019-10-17

카페가 있던 자리

2019-10-14

불꽃 놀이

2019-10-05

사용중인 악력기

2019-09-12

어제 태풍의 결과

2019-09-08

고양이 팔자

2019-09-06

동호대교 아래

2019-09-02

이순신 vs 동아 + 조선

2019-08-12

마일즈 데이비스 전기 구입

2019-08-09

태권도원 광고 유감

2019-08-03

삼족오라 우기는 듯 보이는 삼좆도

2019-07-31

1종 보통 운전 면허증 갱신

2019-07-24

카페 건물 옆 전봇대 변압기

2019-07-06

세번째 블루투스 이어폰 - QCY T2C

2019-06-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