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텅빈 한강 둔치 작성일 2018-01-25




춥긴 추운 듯...
작년 12월에 때이른 추위가 왔을 때에도 걷거나 뛰는 사람이 두어 명은 있었는데
오늘 새벽엔 달리기를 하는 동안 한 명도 마주치지 않았다.
마치 덜 완성된 가상 현실 속에 들어온 듯했다.
물 위에 옹기종기 모여 있는 물새떼 소리만 들렸다.
목록보기

구내식당 돈까스 + 와인

2019-01-22

라플라스와 파가니니

2019-01-08

대형 서점의 퀸

2018-12-29

교회의 크리스마스

2018-12-24

This is KARATE

2018-12-19

JAZZ, A history of america's music

2018-12-17

신사역 3번 출구

2018-12-14

빨간 단풍, 노란 단풍

2018-12-06

지루박도 계속 변하나보다

2018-12-03

임산부 배려석 유감

2018-11-26

코딩 교육

2018-11-23

2018년 가을 계절

2018-11-22

새 태블릿 PC + 블루투스 키보드 조합

2018-11-17

소공동 롯데 백화점

2018-11-14

영화 매트릭스 키보드

2018-11-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