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간 밤에 해킹 당하는 꿈 꿨다 작성일 2018-01-31



간 밤 꿈에서
내가 관리하는 서버 중 한 대가 해킹을 당했는데
침입 경로를 알 수 없어 계속 시달렸다.

1월 초부터 다시 프로그래밍을 시작하여 지금 한참 삽질 중이다.
어제도 어느 카페에 앉아 열심히 삽질을 했다.
오후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이 밤이 되자 더 많이 쏟아졌다.
창밖엔 눈이 운치있게 내리건만,
컴파일 에러는 자꾸 뜨고 도무지 원인을 알 수 없어 스트레스가 입빠이 치솟았다.
한참 씨름한 끝에 이유를 알고 보니 복사&붙여넣기를 할 때 흔히 범하는 사소한 실수가 있었다.
아마 이 기억 때문에 그런 꿈을 꾼 모양이다.
목록보기

TREK 자전거 매장

2018-10-16

천한 말투

2018-10-14

관세음보살상

2018-10-13

아르누스 윈드 오케스트라 정기 공연 참여

2018-10-05

클라우드 집필 작업

2018-10-02

동네 까페들...

2018-09-28

양재천 버드나무

2018-09-25

카페 민폐족 의심 정황

2018-09-23

태블릿 PC 구입

2018-09-17

2호선 뚝섬역 근처 '공씨 책방'

2018-09-12

새 중고 자전거 구입

2018-09-08

버스 안 광고용 TV 유감

2018-09-02

찬바람 부는 첫날 동네 마실

2018-08-17

암사대교에서 사고 날 뻔

2018-08-12

부채의 용도

2018-08-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