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오란다 작성일 2018-04-08


평소 과자를 거의 먹지 않지만
새우깡과 오란다는 6개월 정도 끊으면 생각나 뭔가에 홀리듯 사서 먹는다.
오란다는 아마도 '홀랜드'의 일본식 발음일 거고
그렇다면 네덜란드와 교류가 많아 '난학'이란 학문까지 생겨났던
나가사키에서 비롯된 과자가 아니겠냐 추측했는데
나중에 나무위키를 찾아 보니 내 짐작이 대충 맞았다.
그럼 혹시 '오란씨'도 비슷하게 유래한 것은 아닐까?
더 나아가 '오랑캐' 또한 서양을 깔보는 의미로 '오란다 + 개'의 합성어일 수 있지 않을까?
물론 짐작일 뿐 근거는 없다.

며칠 전에도 오란다를 사서 방에서 먹은 뒤 과자 부스러기를 창밖에 털어 버렸다.
그 날 밤 내가 부스러기를 버렸던 창에 구더기가 잔뜩 붙어 우글거리는 악몽을 꿨다.
액땜하려고 한 봉지 더 사 먹었다.
목록보기

태블릿 PC 구입

2018-09-17

2호선 뚝섬역 근처 '공씨 책방'

2018-09-12

새 중고 자전거 구입

2018-09-08

버스 안 광고용 TV 유감

2018-09-02

찬바람 부는 첫날 동네 마실

2018-08-17

암사대교에서 사고 날 뻔

2018-08-12

부채의 용도

2018-08-03

블루투스 이어폰 사용 소감

2018-08-02

포르쉐 딜레마

2018-07-29

연인이 함께하는 정통 아르헨

2018-07-28

오장동 냉면집과 인쇄골목 카페

2018-07-23

서울 열대야

2018-07-22

아몬드 + 깻잎

2018-07-20

페이스북 소설 표지 릴레이 동참

2018-07-15

새끼 길 고양이

2018-06-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