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일요일 아침 자전거 마실 작성일 2018-06-17






오랜 세월 운동하기 위해 아침 일찍 일어나는 습관을 들여 놓은 탓인지
서서히 나이를 처먹어감에 따라 아침 잠이 없어지기 시작하는 건지,
일요일임에도 불구하고 4시 50분에 잠을 깼다.
잠은 안 오고, 멍 때리고 있자니 심심해 자전거 끌고 동네 마실을 나갔다.

화양리 골목으로 들어서니 여기 저기 밤새 술처먹은 애들이 비틀비틀 걷고 있었다.

뚝섬 동네를 들어서자 모든 골목길이 텅 빈 듯했다.
평소 그렇게 많던 차들이 거의 안 보이니 자전거로 다니기 좋았다.

집에 올 땐 한강 자전거길을 따라 잽싸게 돌아왔다.
목록보기

페이스북 소설 표지 릴레이 동참

2018-07-15

새끼 길 고양이

2018-06-19

일요일 아침 자전거 마실

2018-06-17

소라 아오이의 결혼 기념 사진

2018-06-12

이런 현수막 없어지는 날은 언제쯤...

2018-06-08

클라리넷 전체 수리

2018-06-05

한강 구명정

2018-06-04

메이스벨

2018-05-31

캐논 똑딱이로 찍은 비행기

2018-05-28

당신의 큰 목소리의...

2018-05-21

예민한 감각

2018-05-14

남산 벚꽃

2018-04-17

쿵푸 선생

2018-04-15

파이썬

2018-04-10

올해의 벚꽃

2018-04-0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