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버스 안 광고용 TV 유감 작성일 2018-09-02


서울 시내를 달리는 모든 버스 안에 설치된 광고용 TV에서
뚱뚱하고 거대한 사람들이 등장해선
숟가락에 음식을 거대하게 얹은 후 입을 쫙 벌려서 한 입에 넣고
우물우물 쩝쩝대는 영상을 여러 번 봤다.
또한 고등학생 정도 나이 되는 남녀 애들이
사귈까 말까 밀당하는 장면도 여러 번 봤다.
또한 연예인 엄마가 자기 자식들과 노는 장면을 여러번 봤다.
버스를 타지 않는다면 모를까 어쩔수 없이 반복 시청할 수밖에 없다.
본의는 아니지만 이런 시답잖은 걸 뇌 속에 집어 넣은 자신이 한심하고,
타인에게 이런 시답잖은 걸 강제로 집어 넣으려는
매스미디어의 천박한 작태에 짜증이 난다.
목록보기

버드와이저, 필스너, 블루문, 리토벨

2019-04-26

근래의 한량 놀음

2019-04-25

피아졸라 위대한 탱고를 구입했다

2019-04-21

인터스텔라 + 클레멘타인

2019-04-18

아르누스 윈드 오케스트라 8회 정기 연주회

2019-04-12

개나리, 벚꽃

2019-04-08

이디야 커피

2019-04-02

고흐의 방(?)

2019-03-12

My first violin

2019-03-06

열번째 책, 한량일기

2019-03-02

망원시장 근처 고양이

2019-02-15

대전 성심당

2019-02-03

빌 에반스 평전 중 잠발라야

2019-01-29

노룬산 시장 골목길

2019-01-28

구내식당 돈까스 + 와인

2019-01-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