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TREK 자전거 매장 작성일 2018-10-16


몇 년 전 내가 사는 집 근처에 TREK 자전거 매장이 들어섰다.
처음 봤을 때부터 이 동네와는 안 어울린다고 생각했다.
대다수가 서민인 곳에서 이런 물건을 누가 살 것인가?
하지만 예상과 다르게 여태까지 잘 영업하고 있다.
아마 외지에서 사러 오는 사람들이 많은 듯.

진열된 물건들을 보면 자전거 잘 모르는 내가 봐도 확실히 고가품 아우라가 느껴진다.
그에 비해 색깔이 너무 구리다.
특히 빨강, 파랑 같은 원색...
사실 한강에서 마주치는 자전거 중에서 개인적으로 맘에 드는 색깔은 오직 하나,
'비앙키 민트색' 뿐이긴 하다.
하지만 복장 제대로 갖춘 여성이 타고 다녀야 간지가 나지 남자가 탈 물건은 아닌 것 같다.
목록보기

피아졸라 위대한 탱고를 구입했다

2019-04-21

인터스텔라 + 클레멘타인

2019-04-18

아르누스 윈드 오케스트라 8회 정기 연주회

2019-04-12

개나리, 벚꽃

2019-04-08

이디야 커피

2019-04-02

고흐의 방(?)

2019-03-12

My first violin

2019-03-06

열번째 책, 한량일기

2019-03-02

망원시장 근처 고양이

2019-02-15

대전 성심당

2019-02-03

빌 에반스 평전 중 잠발라야

2019-01-29

노룬산 시장 골목길

2019-01-28

구내식당 돈까스 + 와인

2019-01-22

라플라스와 파가니니

2019-01-08

대형 서점의 퀸

2018-12-2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