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피아졸라 위대한 탱고를 구입했다 작성일 2019-04-21


몇 달 전 도서관에서 빌려 읽은 책을 왜 굳이 소장해야만 했는가 하면
그 동안 땅고에 관한 책을 2권 썼고 재즈에 관한 책도 1권 썼으니
이번엔 땅고와 재즈를 짬뽕한 글을 한 번 써볼까 고민중이기 때문.
절판된 책이라 시중 서점엔 당연히 없고 헌책방에서조차 쉽게 구할 수가 없었는데
인터넷 중고 서적 매매 사이트에 있었다.
택배비를 합하니 그다지 저렴하질 않아 약간 불만이었으나 다행히 상태가 좋아서 만족.
목록보기

카페 건물 옆 전봇대 변압기

2019-07-06

세번째 블루투스 이어폰 - QCY T2C

2019-06-28

따릉이 유감

2019-06-23

내 품을 떠나간 책 한 권

2019-06-10

선 블루문, 후 기네스 캔맥주 음주

2019-06-06

경기도립광주도서관 마실

2019-06-02

텀블러에 '암'이라 적혀 있다.

2019-05-17

올 봄에 건진 꽃 사진들

2019-05-12

어린이날이다

2019-05-05

버드와이저, 필스너, 블루문, 리토벨

2019-04-26

근래의 한량 놀음

2019-04-25

피아졸라 위대한 탱고를 구입했다

2019-04-21

인터스텔라 + 클레멘타인

2019-04-18

아르누스 윈드 오케스트라 8회 정기 연주회

2019-04-12

개나리, 벚꽃

2019-04-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