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5.Net

메인메뉴



  • 알립니다

    '한량일기'는 POD(Publish On Demand) 방식의 종이책 및 전자책 형태로만 배포됩니다.
    따라서 시중 서점에서는 구할 수 없습니다.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구입 가능한 웹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종이책(POD)

  • 전자책



  • 책 소개

    의식주 문제를 웬만큼 해결한 인간은 크게 두 갈림길 사이에서 갈등한다.
    더 큰 욕망을 좇거나(=배부른 돼지) 그리스 철학자처럼 빈둥대거나(=배고픈 소크라테스).
    이 사회는 남자에게 초, 중, 고, 대학교 졸업 → 군대 → 취직 → 결혼 → 집 장만
    → 자식 양육 → 승진 → 은퇴→ 병 걸림 → 죽음에 이르는 레일을 쭉 따라가라고 강요한다.
    나 역시 공교육 12년, 대학교 4년, 병역 의무를 마친 이십 대 중반까진 다른 생각을 하지 못했다.
    이십 대 후반이 되어서야 간신히 정말 가고 싶은 길 찾을 결심이 섰다.
    집, 자동차, 안정된 가정, 사회적 지위를 얻고자 다들 노력할 때 레일에서 이탈하여
    십수 년 세월을 방황하다 마침내 작은 단서를 찾고 보니 어느덧 중늙은이 나이를 먹은 뒤였다.

    언제까지나 청춘일 줄 착각하였던 나 역시 가는 세월을 거스를 순 없어
    머잖아 쉰 살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현재 내가 품은 생각들이 옳든 그르든 이 시점에서 한 번 쯤 매듭을 지어줘야지 않는가…
    강한 욕구를 느낀다.
    여전히 둔하고, 모자라고, 그래서 때때로 자신을 측은하게 바라보는
    현재 내가 느끼는 생각들, 아무 가식 없는 날것 그대로의 심정을 기록으로 남겨 두고 싶었다.
    그래서 평균 한국인 시각으론 좀 낯설어 보일 수 있는 이 책을 썼다.
    여전히 철모르는 질풍노도의 어른 상태로 삶을 보내는 중인 현재 나를
    미래의 나는 어떻게 평가할지 궁금하다.

    차례

    한량 스피릿

    어린 시절
    역사속 한량
    한량의 조건
    상극
    한량 스피릿
    도사, 건달, 풍류, 학자
    하고 싶은 것과 해야 하는 것
    미래는 아무도 모른다
    한량의 일상
    허무주의
    권태
    욕망
    득과 실
    인간 신뢰
    한량과 돈
    한량과 직업
    노동
    결혼 제도
    무자식
    교육 제도
    백과사전류
    학벌
    양극화
    계급사회
    권력
    국경, 종교, 자본
    종교 = 으뜸 지식
    행성 지구
    한량과 기계문명
    세월, 노화
    꼰대리즘
    상처
    한량과 죽음
    한량짓


    놀다

    뇌와 몸
    덕질
    음악질
    책질
    영화질
    무술질
    더불어춤
    몸공부
    한량식 몸공부
    자존감
    과유불급
    락지자
    한 우물
    천한 것이 싫다

    게으른 새


    짓다

    짓기
    기록 본능
    기록과 역사
    살롱, 카바레, 카페
    세 가지 글짓기
    일기와 나
    수필의 수필
    하이드
    일기는 위인을 만들지 않는다
    글 짓기
    글 짓기 근육
    자지와 보지
    어휘 부족
    가사, 운율
    진정성
    몰입
    책 짓기
    목차를 정하면 반 쯤 완성된 것
    표절과 대필
    타락 작가
    개인 출판
    탈고
    다정한 망각


    깨어 닿다

    깨어 닿음
    에고
    배우는 법을 배운다
    신비주의
    몸 힘
    몸 속 알
    낙하와 회복
    명상적 걷기
    몸공부 각성 단계
    그래비스트
    각성, 소통, 공감
    스승, 멘토
    마음 속 알
    평정심
    명부마도
    문자 너머
    껍질 바깥
    감정의 순환
    자유, 비움
    더불어 함께
    아름답고 시시한 삶